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자궁경부암이 의심되는 4가지 증상

by +그린+ 2020. 7. 4.

 

자궁경부암이 의심되는 4가지 증상


누군가의 딸이었고 한 사람의 아내이자 엄마가 되는 여성은 대부분 임신과 출산의 과정을 겪는다. 한 가정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는 엄마의 건강은 가정의 건강과도 직결된다. 국내에서 하루 3명, 전 세계적으로도 2분에 1명씩 사망하는 대표적인 여성암인 자궁경부암에 대해 알아보자.
 



1. 조기진단으로 예방 가능한 자궁경부암   

자궁경부암은 자궁의 입구인 자궁경부에 발생하는 여성 생식기 암이다. 성생활을 시작하는 성인 여성이라면 누구나 발병 위험이 있다. 자궁경부암은 조기진단 등으로 충분히 예방이 가능하다. 자궁경부암은 주요 원인인 인유두종바이러스 (HPV)에 감염되고 자궁경부암으로 발전하기까지 적게는 수 년, 많게는 수십 년이 걸린다. 때문에 이 기간에 정확한 HPV 검사를 받는다면 충분히 예방할 수 있다. 자궁경부암은 다른 암과는 다르게 자궁경부암 확진 전의 ‘전 암’ 단계를 수년에서 수십 년간 거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따라서 전암 단계에서 조기진단을 하면 암으로 발전하는 것 을 막을 수 있다. 반면 증상을 느끼고 자궁경부암을 검사하기 위해 병원을 찾게 되면 이미 암으로 진행된 경우가 많고 치료의 범위도 넓어지고 완치율이 떨어지는 만큼 조기진단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2. 자궁경부암의 주요 증상

자궁경부암의 가장 흔한 증상은 비정상적 질 출혈이다. 암세포들이 종괴를 형성하면 이에 영양을 공급하는 혈관 분포가 출혈이 생긴다. 비정상적인 질 출혈이란 폐경기 이후에 출혈이 새롭게 나타나거나 폐경 이전 여성에서 생리기간이 아닌데도 불규칙하게 나타나는 출혈을 말한다. 이러한 출혈은 성관계 후, 심한 운동 후, 대변을 볼 때, 질 세척 후 많이 나타날 수 있다. 또는 암 덩어리가 2차적으로 감염되거나 암 덩어리 자체에 괴사가 생기면 악취가 나는 분비물이 생겨 질 분비물이 증가한다. 뿐만 아니라 자궁경부암이 상당히 진행 돼 주위 장기를 침범하면 요관이 폐쇄되고 신장이 부어 허리가 아프거나 골반 좌골신경이 침범돼 하지 방사통이 있을 수 있다. 방광, 직장으로 전이된 경우에는 배뇨곤란, 혈뇨, 직장 출혈, 변비 등의 증상을 호소하기도 한다. 이 외에도 자궁경부암 진행 단계에 따라 체중 감소가 나타나기도 한다.
 


3. 자궁경부암은 HPV 감염에서 시작


HPV는 성관계 등을 통해 쉽게 전염될 수 있는 흔한 바이러스다. 암 발생 원인과 관련해 고위험군 HPV와 저위험군 HPV로 나뉜다. 약 150여 종의 바이러스가 있다. 성생활을 하는 여성은 생애 전반에 걸쳐 HPV에 감염될 수 있다. 대부분의 감염은 성접촉을 통해 일어나지만 드물게 간접적인 성접촉이나 성생활 이외의 경로를 통해 감염되기도 한다. 약 50~80%의 사람들이 평생에 한 번은 HPV에 감염된다. 그 중 절반 정도가 고위험군 HPV로 추정된다. 대부분의 HPV 감염은 보통 6개월 에서 2년 내에 자연 치유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4. 정기적인 자궁경부암 검진이 조기발견의 유일한 수단

자궁경부암의 56%는 정기적으로 검진 받지 않는 여성들에게서 발생한다. 따라서 자궁경부암의 예방을 위해서는 조기에 정확하고 꾸준한 검진 참여가 가장 효과적이다. 일반적으로 건강한 생활을 위해 신선한 채소 및 과일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다. 자궁경부암은 예방과 치료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정기적인 검진을 통해 자궁경부의 비정상적인 세포가 발견되면 치료를 통해 병변을 제거해야 한다. 현재로서는 정기적인 자궁경부암 검진만이 자궁경부 이상과 HPV 감염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는 유일한 수단이다.

 

댓글0